건담 HG-IBO-005 백리, 독특한 기체가 인상적

건담 HG-IBO-005 백리, 독특한 기체가 인상적


건담 철혈의 오펀스 초기에 아주 인상적인 기체가 하나 등장합니다. 테이와즈 소속 기체로 엄청난 기동력을 보여주는 백리(百里, 햐쿠리)입니다. 튜닝이 덜 된 발바토스였지만 기동력에서는 압도적인 모습으로 발바토스를 농락하고 숨겨진 전투본능까지 엿보여준 기체입니다. 이 후에는 시뮬레이터나 긴 항속 거리를 이용하는 장면등 비중이 낮아지고 있지만 초반 임펙트와 기체 자체는 꽤나 흥미롭습니다.


건담 HG-IBO-005 백리, 독특한 기체가 인상적




먹선 넣는 맛이 쏠쏠한 백리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이름부터 백리. 거리나 속도에 관계된 것을 떠올리기 좋더군요. 발랄하면서 호전적인 라프터 프랭크랜드가 파일럿입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백리의 런너를 먼저 살펴보면서 인상적이었던 것은 전용 스탠드가 포함되어 있다는 점과 포인트 컬러도 잘 준비된 스티커였습니다. 도색을 하지 않는 라이트 유저라면 꽤나 완성도 있는 모양새를 기대하셔도 좋습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그리고 스러스터(백팩)에 해당하는 부품이 시원시원하고 몰드가 잘 되어 있어서 흘려넣기로 먹선을 넣는 분들이라면 꽤나 쏠쏠한 손맛을 느낄 수 있을 듯 합니다. 물론 스러스트 부위는 스티커로 덮히는 부분들이 있기는 하지만 재미로 먹선을 넣으셔도 좋을 정도입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아무래도 특징이 스러스트에 집중되는 편이라 상체를 만들어둬도 가늘가늘하다는 느낌이 강합니다. 만들면서 느껴지는 기본 구조는 같은 테이와즈 소속의 백련과 비슷하기도 합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IBO 시리즈는 발에 관심을 많이 가지게 만드는데, 백리는 장갑 위주가 아니기 때문에 꽤나 재미있는 기믹으로 다리를 움직이게 만들더군요. 아무래도 비행모드(?)에서 다리를 접어두기 때문인 듯 합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후다닥 만들어서 스러스터를 제외한 본체를 완성해봤습니다. 밸런스 있는 체형이라기보다는 극단적인 형태로 치우쳐 있다는 느낌이 강하군요.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스러스터를 부착하면 이런 느낌으로 완성됩니다. 지금은 공구통에 살짝 걸쳐놨지만 실제로는 그냥 서있지 못합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조립


동봉된 전용 스탠드를 이용해서 스러스터를 받치고 세워둘 수 있습니다. 물론, 공중에 붕 띄워놔도 되는 스탠드입니다. 이제 먹선을 지워주며 마무리 작업을 합니다.



독특한 비례와 선이 재미있는 백리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백리를 스탠드에 올려두고 천천히 살펴봤습니다. 확실히 스러스터가 포인트가 되는 기체가 분명합니다. 스러스터가 언밸런스 해보이기도 하지만 제대로 붙여두고 보면 꽤나 어울리는 맛도 있습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아무래도 비행하는 모습이 인상적이고 스러스터가 강조되는 기체여서인지 스탠드에 올려두는게 확실히 느낌이 사는군요.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스러스터 안쪽은 비어있는 구조이고 위와 같이 팔을 접어서 넣어둘 수 있습니다. 극 중에서 초기에 등장하고 한동안 이 모양새만 보이기도 했었죠.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조금 독특했던 다리 구조는 이렇게 비행을 위한 모양새를 위한 구조였습니다. 발목은 물론 골반까지 시원하게 젖혀지기 때문에 거의 맞닿을 정도까지 접어둘 수 있습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스티커로 투톤과 포인트 컬러가 들어간 스러스트 모습입니다. 먹선 촘촘히 먹였는데 덮어버리기는 하지만 그래도 꽤나 마음에 드는 완성도를 보여줍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IBO 시리즈를 임하면서 놓칠 수 없는게 발이더군요. 베이스되는 기체마다 발 모양이 확실히 차이가 있는게 특징입니다. 백리도 힐 좀 신었는데 그리 높지 않은 모양새구요. 발목이 잘 접혀 날렵한 인상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건담, 건프라, 철혈의오펀스, ibo, hg, 05, 005, 햐쿠리, 백리, 후기, 완성


이래저래 살펴봤지만 전용 스탠드가 있어 세워두기 좋고 날렵한 인상이 좋아 마음에 드는군요.



[관련글]

- 건담 IBO-008 구시온 후기, 만로디 치고 발바토스에 당하다

- 건담 HG IBO-009 만로디, 그레이즈 카이와 연출

- 건담 철혈의 오펀스, HG IBO 004 그레이즈 카이(개) 후기

- 철혈의 오펀스 시리즈 003, HG 슈발베 그레이즈 후기

- 철혈의 오펀스 건프라 시리즈 001, HG 건담 발바토스 후기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