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아이폰7 매트블랙 개봉기, 그리고 짧은 후기

아이폰7 매트블랙 개봉기, 그리고 짧은 후기

아이폰7 블랙을 조금 일찍 구했습니다. 매트블랙(matt black)이라고 불리기도 하고 무광블랙이라고 구분되기도 하죠. 카메라 때문에 아이폰7 플러스로 가려다가 아무래도 실제 사용에서 5인치가 넘으면 불편해하는 성격 때문에 아이폰7 블랙을 선택했습니다. 아이폰6를 스페이스 그레이로 사용해서 화이트 베이스 컬러로 갈려고했지만 아이폰7 매트블랙이 너무 매력적으로 나왔더군요. 조금 일찍 해외에서 직구로 구해본 아이폰7 블랙 개봉기와 짧은 후기를 정리해보겠습니다.



아이폰6와 아이폰7, 같은 듯 변화된 디자인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아이폰7의 패키지는 아이폰6와 대동소이 합니다. 안내문과 유심트레이를 위한 핀이 있는 설명서를 열면 아이폰이 다소곳이 놓여있습니다. 아이폰7 본체를 빼내면 아래로 새로운 이어팟과 충전용 어댑터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이어팟 아래에는 썬더볼트 케이블이 있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구성품을 꺼내놓으면 위와 같습니다. 해외판을 직구한 것이기 때문에 어댑터는 사용이 어려울 듯 하군요. 아이폰6 때의 어댑터가 그대로 있으니 그걸 사용하거나 다른 충전 도구를 이용할 예정입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재미있는 구성은 이어폰잭이 사라진 대신 애플이 젠더를 기본으로 제공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악세사리에 관대하지 않은 애플이 기본으로 끼워주는거 보면 이어폰잭 없앤걸 꽤 심각하게 생각하긴 하나 봅니다. 각설하고 썬더볼트를 3.5mm 이어폰잭으로 변환해주는 젠더가 이어팟 뒷쪽에 끼워져 있으니 놓치지 마시길 바랍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아이폰6, 비교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아이폰6, 비교

하는김에 아이폰6의 이어팟과 비교해봤습니다. 어쩌다보니 패키지를 뜯지도 않아서 비교하기가 수월하더군요. 아이폰7의 구성품은 단가를 낮췄다는 느낌이 확실히 듭니다. 아이폰6의 케이스도 없이 종이로 마감을 했으니 말이죠. 다른 부분에서는 큰 차이가 없어 보이고 썬더볼트로 마감된 차이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아이폰6, 비교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구성품, 이어팟, 젠더, 아이폰6, 비교

본격적으로 아이폰7을 뜯어보기 전에 사용중인 아이폰6와 외형만 살짝 비교해봤습니다. 전체적인 사이즈나 디자인의 느낌은 정말 똑같습니다. 특히 전면의 경우는 홈버튼을 눌러보기 전에는 구분이 어려울 정도입니다. 뒷면은 카메라의 위치와 사이즈가 달라졌고 절연띠의 처리가 달라진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7 매트블랙은 절연띠도 톤이 비슷해서 거의 보이지 않더군요. 블랙을 고르길 잘했다는 생각이 스치더군요.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전원을 넣고 자주 보기 힘든 헬로 문구를 한동안 바라봐줍니다. 다음 번은 macOS 시에라에서 만나보겠군요.


아직 국내에 아이폰이 정식으로 등록되지 않았기 때문에 한동안 openmodel로 등록 되겠지만 kt를 이용하면 별다른 과정없이 유심만 꽂아서 사용이 가능합니다. 정식으로 출시되면 알아서 모델명등이 또 바뀌니 신경쓰지 않아도 되는 장점이 있습니다. 아이폰3Gs부터 아이폰이 이상하게 kt만 이용하게 되는군요.



겉보기는 비슷해도 업그레이된 디자인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이제 아이폰7 블랙을 천천히 뜯어보기 시작합니다. 역시나 전체적인 디자인은 아이폰6의 디자인을 따르고 있기에 아이폰6를 사용하다 넘어온 저로써는 큰 감흥은 없습니다. 뒷면의 애플로고가 양각으로 처리되어 조금 다른 느낌을 주기는 하더군요. 그리고 위에서 말한대로 절연띠가 정돈되어 좀 더 깔끔한 느낌을 더해주고 있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카메라

넓고 커진 카메라 렌즈가 눈에 들어옵니다. 마감이 잘 되어 있어서 기본 스크래치는 크게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되겠지만 케이스를 사용한다면 조금 두꺼워질 것 같다는 생각이 스치더군요. 그리고 플래쉬를 자세히 살펴보면 기존 2개의 LED에서 4개의 LED로 변경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아이폰7 블랙의 좌우 사이드는 아이폰6와 구성과 디자인이 거의 유사합니다. 하지만 실제로 손에 잡아보면 아이폰6보다 부드럽게 잡히는 그립의 차이는 있었습니다. 느낌의 영역이다보니 개인차가 있겠지만 혹시나 싶어서 아이폰6와 번갈아가며 잡아봐도 아이폰7이 좀 더 부드러운 느낌이었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홈버튼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홈버튼

다음은 외관상으로는 변화가 없어보이는 홈버튼입니다. 실제로는 버튼이 추가된 형태가 아니라 모양만 만들어뒀고 실제로는 터치로 작동합니다. 설정에서 터치의 강도와 느낌을 3가지로 정할 수 있기는 합니다. 하지만 물리버튼을 누르는 감각과는 확실히 다른 이질적인 느낌이 있긴 합니다. 홈버튼을 누르면 아이폰의 하단부부터 전체가 떨리는 느낌이 있습니다. 개별적으로 생각하면 나쁘다는 느낌은 아니지만 물리버튼과 비교하면 아쉬움은 남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아이폰7 블랙의 하단은 3.5mm 이어폰잭이 사라진 대신 스피커의 디자인으로 통일되었습니다. 물론 한쪽은 마이크이긴 합니다. 나름 통일된 디자인은 보기는 좋지만 아무래도 상대적 손실감은 어쩔 수 없긴 하더군요. 최근에 블루투스 이어폰을 주로 사용하기는 하지만 그래도 아직 제대로 된 음감용은 3.5mm를 이용하는데 말이죠.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개봉기, 디자인, 실물, 핸즈온

그리고 외관이 아니라 실제로 손에 들고 사용해봐야 느낄 수 있는 부분일 듯 합니다. 아이폰6때보다 라운딩 처리가 확실히 부드럽게 느껴집니다. 왼쪽 스와이프로 백을 하는 기능을 사용할 때 아이폰6는 손 끝이 조금 거슬리는 느낌이 있었다면 아이폰7에서는 확실히 다듬어 놓아 거슬거리지 않더군요.


아이폰7 블랙의 디자인을 살펴보면서 아이폰6와 유사하다는 생각으로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겉보기만 비슷할 뿐 실제로 손안에서의 느낌은 차이가 있더군요. 통화하면서 손에 들고 있을 때도 그렇고 스와이프에서도 그렇고 경험에서 한층 더 고급스럽게 다듬어진 느낌을 선사하고 있었습니다. 물론 이어폰잭이 사라진 것과 홈버튼이 햅틱으로 바뀐 것은 호불호가 따르는 부분이겠지만 말입니다.



속은 더 달라진 아이폰7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리뷰

개봉기가 중심이기 때문에 이번 글에서는 짧게 사용해본 몇가지 감상만을 남기고 나머지들은 충분히 경험을 쌓아가며 다시 이야기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우선은 3D 터치에 대한 부분이 기억에 남더군요. 아이폰6s에서의 감도와는 조금 다르게 설정되어 사용이 편리하더군요. 여기저기 3D 터치의 활용을 강화한 부분도 인상깊었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리뷰

다음은 아이폰7의 카메라입니다. 사실 이번 아이폰7 넘버에서는 플러스가 듀얼카메라로 더 많은 것들을 할 수 있기는 합니다. 하지만 아이폰7의 카메라도 촬영 속도와 결과물에서 빨라지고 디테일해진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다만, 키노트에서 이야기하던 신기술의 적용은 더 빨라졌다와 결과물의 미묘한 차이로 느끼게 된다는 점이 아쉽기는 합니다. 티가 잘 안나거든요. 카메라에 대해서는 더 많은 상황에서 샘플을 모아보고 경험을 늘린 다음 따로 이야기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리뷰, 벤치마크, 안투투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리뷰, 벤치마크, 안투투

많이들 해보는 안투투 테스트를 해봤습니다. 170576점을 기록하는군요. 이 점수가 어느정도인지 궁금하시면 자신의 스마트폰으로 안투투를 돌려보면 비교가 되실 듯 합니다. 기대하고는 있었지만 놀랐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리뷰, 벤치마크, 긱벤치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리뷰, 벤치마크, 긱벤치

다음은 유료 벤치마크인 긱벤치를 돌려봤습니다. 사실 키노트 발표 이전에 <긱벤치로 드러난 아이폰7 스펙과 성능>와 같이 슬쩍 유출이 되었기 떼문에 확인하는 수준에서 체크를 해봤습니다. 싱글코어, 멀티코어 모두 무서운 점수를 기록하는군요.


단순히 벤치마크의 점수만이 아니라 실제로 사용하는 동안 버벅임이나 불편함이 없을 정도로 쾌적함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iOS 10의 영향도 있겠지만 겉의 변화보다 놀라운 속의 변화를 체험하고 있는 중이죠. 얼마전 경험해본 안드로이드 진영의 최신폰과 동일 게임을 구동해본 경험을 짧게 이야기해보면, 최신스냅드래곤과 안드로이드 누가(불칸API)의 조합보다 역시 게임은 아이폰이다라는 생각을 더욱 확고히하게 되더군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모두 서로 변화가 있는 시점이었지만 실사용과 체감에서는 아이폰에 손을 들어줄 수 밖에 업습니다.


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비교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비교아이폰7, iphone7, 블랙, 매트블랙, 후기, 비교

아이폰7을 짧게 살펴보며 지난 아이폰 사용 경험들도 떠올려보게 되더군요. 매번 새로운 경험을 이어가며 달라지고 변화해온 느낌들이 떠오릅니다. 아이폰7은 아이폰6에서 iOS10을 미리 경험하다 복원으로 넘어와서 그런지 초기 사용의 불편함이나 어색함은 많이 없더군요. 오히려 심심하다 싶을 정도로 익숙해져 버리기도 했습니다. 그래도 아이폰7 매트블랙의 고급스러워진 마감과 경험은 한번쯤 추천해보고 싶어지는군요. 이렇게 다 꺼내놓고보니 진짜 아이폰은 kt로만 이용했네요. 아이폰은 역시 kt!

그러면 다음에는 또다른 경험들과 재미있는 주제로 아이폰7 블랙의 후기를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관련글]

- 아이폰7, 아이폰7플러스 내구성 테스트 (드랍테스트)

- 아이폰 기본어플 삭제와 복원 방법

- 아이폰7을 위해 준비된 라이트닝 헤드폰, 이어폰

- 긱벤치로 드러난 아이폰7 스펙과 성능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