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송금, 더치페이도! 계좌번호 몰라도 되는 토스 어플(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도! 계좌번호 몰라도 되는 토스 어플(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도! 계좌번호 몰라도 되는 토스 어플(Toss)

새로운 기능과 기술을 빨리 접하는 편입니다. 그래서 보안과 편리의 줄다리기를 잘 알고 간편송금이나 더치페이에도 조금은 더디고 클래식한 방법을 사용하고 살고 있습니다. 사실은 은행 앱과 관련한 설치파일, 공인인증설치, 비밀번호 입력시 큰 소리 등이 상당히 거슬려서 모바일 사용을 꺼리고 있었습니다.

모바일이 편리하다지만 지갑에 보안 카드 넣고 다니는게 더 귀찮은 사람도 있으니 말이죠. 그런데 이런 불편을 한방에 줄여주는 앱이 있습니다. 토스(Toss) 어플. 이미 많이들 알지만 혹시나 싶어 다시한번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이게 다야? 정말 손쉬운 사용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토스 어플을 깔고 실행해봤습니다. 10초면 송금을 끝낸다는군요. 편리를 위한다면 보안이라도 잃어야 하는 법인데, 과연? 이라는 생각부터 들었습니다.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계좌번호를 몰라도 송금이 가능하다고? 스마트폰을 이용하니 전화번호와 문자를 통해 돈을 송금해주기도 하는군요. 점점 관심이 커져갑니다.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공인인증서 등록이나 별다른 과정없이 비밀번호와 처음 한번 본인인증을 스마트폰을 통해 진행하더군요. 개인적으로 비밀번호 입력하는데 소리가 나지 않아 참 마음에 들었습니다. 은행앱을 이용하면서 유독 커지고 주위에 나 돈 보내요 라는 티 내는게 너무 싫었는데 말이죠. 비밀번호는 지문으로도 처리가 가능합니다.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메인화면입니다. 응? 금액과 받을 사람. 딱 필요한 것만 보입니다. 괜히 멋을 부리지도 않았고 필요한 것만 직관적인 이모티콘을 구성한 화면도 깔끔하군요.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마침 통장의 돈을 옮길 일이 있어 제가 저에게 돈을 보냈습니다. 전화번호로 계좌번호를 활용하는 IBK 계좌도 잘 인식하더군요. 처음이라 어리버리 확인하며 진행해서 그렇지 진짜 10초만에 송금을 끝낼 수도 있겠더군요. 솔직히 모바일에서 돈과 관련된 것은 최소화하기 때문에 초기에 관심을 두지 않았는데 이걸 왜 이제 알았나? 싶은 마음이 드는군요.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보통 은행에 신청해서 입출금 문자 서비스를 다들 받지만 토스 어플에서는 송금 후 바로 송금 내역을 발송할 수 있도록 배려해주고 있더군요. 토스로 보낸 게 좀 티가 나지만 그래도 사용자 입장에서 편리하고 믿음가는 과정이라고 생각됩니다.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동영상

토스의 실제 활용법을 담은 영상을 보시면 좀 더 이해가 쉬울테니 토스 활용 동영상(바로가기)을 한번 보시길 권해드립니다. 이거 진짜 편하고 쓸만하다는 생각이 드실겁니다. 저는 체득형 인간이라 직접 한번 보내보고 깜놀하고 있으니 말이죠.



더치페이? 서로 깔끔하게!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다양한 모임 활동을 하다보면 아무래도 더치페이를 많이 하게 됩니다. 경상도 아재 스타일이고 아직은 주변에 서로 계산하려는 사람들이 많지만 그래도 더치페이의 자리는 많더군요. 부득이 누군가가 먼저 처리를 하고 그걸 받아야 하는데 서로 잊어버리기도 쉽고 애매한 경우가 많이 발생합니다.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토스 어플에서는 더치페이 기능을 지원하고 있는데 금액과 주소록에서 더치페이할 사람만 추가해주면 되더군요. 그러면 서로 알리기도 쉽고 기록도 남아 부담이 확실히 줄어들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모임 때 미리 현금을 조금 준비해가는 편인데, 어린 친구들이 서로 스마트폰으로 뭔가 하는걸 이제 이해하게 되더군요. 그 때 보였던 친구들이 모두 토스 이용자로 뜨고 있었으니 말이죠. 현금 미리 준비하는게 마냥 좋지만은 않군요. 이런 좋은걸 늦게 알았으니 말이죠.


급할 때는 분명히 유용하다

토스, 어플, 토스 어플, toss, 간편송금, 더치페이, 보안카드

토스 어플은 상당히 편리합니다. 하지만 최초 몇 번의 무료 이용 후에는 수수료가 붙게 됩니다. 하지만 이정도 편리라면 편의점 ATM 수수료에 비교해도 편리에서는 훨씬 이득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편리하다고 마냥 이용하고 막 쓰라고는 추천하고 싶지 않습니다. 하지만 보안 카드를 휴대하지 않았을 때, 상대의 계좌번호를 모를 때, 더치페이를 받을 때 등 필요한 상황에서는 충분히 가치가 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보안 카드 없다고 더치페이를 미루던 사람들에게 슬쩍 추천해줘도 좋을 듯 합니다.

토스어플을 소개하면서 소정의 원고료를 지원받아 직접 알아보고 작성한 글입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