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단촐하지만 꽉찬 손 맛, RG 엑시아(EXIA) 후기

단촐하지만 꽉찬 손 맛, RG 엑시아(EXIA) 후기

최근 조립한 RG들은 1/144 사이즈에 디테일은 좋았지만 조금 과한 무장이나 파츠들이 있었다. 백팩이라도 장착하면 중심을 못잡고 그래서 마음 상하기도 했다. 그러다 더블오라이저 이후로 어차피 모을 넘버니 순서대로 다시 모으자 싶어서 엑시아 박스를 열었다. 가끔은 이렇게 단촐하지만 재미있는 기믹이 필요하다는걸 다시 깨닫는다.



부담 없지만, 엑시아 라인만의 기믹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박스아트에도 있지만 엑시아의 무장은 단촐한 편이다. 거기다 백팩류도 없기 때문에 소체 자체의 선이나 직립 보관이 가능하다. (한동안 조립한 녀석들은 모두 스탠드를 필요로 했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데칼에는 노출되는 관절부나 GN 입자를 표현한 부위의 스티커도 보이고 특히 GN 소드와 빔 대거 등의 소재가 코팅 되어 있는 점은 마음에 들었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엑시아의 발은 무릎 부위와 장단지가 좀 부푼 비례를 보여준다. 발이 좀 작은 것이 이 라인의 단점이라고 생각하지만 프로포션등에는 큰 무리가 없긴 하다. 무릎의 녹색 GN 엔진 부위는 스티커를 안에 붙이고 투명 부품을 덧씌우는 방식을 이용한다. MG급 이상에서 활용되는 방식이 적용된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엑시아의 가슴 부위는 뒤쪽으로 슬쩍 튀어나오는 GN 엔진이 보인다. 역시나 스티커 레이어 방식이 이용되기도 하고 뒷쪽으로 분리되는 기믹이 그래로 연출되어 있다. 포인트로 섞인 건담 컬러들이 엑시아만의 느낌을 보여주기도 한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팔은 좀 단순한 구조였다. 그래도 무기를 위한 기믹등은 부족함이 없었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심플해서 그런지 후딱후딱 조립이 진행된다. 허벅지 부위나 어깨뽕 부위의 투명 부품은 은근히 재밌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본체 이외의 무장과 부품은 단촐하다. 좀 더 풍성한 무장이나 장비등을 선호하는 분들은 더블오라이저를 만들어보길 권한다. 본체를 다 만들고 딱 그 만큼의 시간이 더 걸리더라.



단순한 데칼, 포인트 있는 특징으로 엑시아스러움을 표현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RG 엑시아의 전체 부품이다. 최근 트렌드에 나오는 모델들에 비하면 확실히 단촐한게 맞다. 물론 이후로 다른 엑시아 라인이나 더블오라이저처럼 찍어내기를 거치며 엄청난 분량으로 늘어나기는 하지만 엑시아는 이런 단촐함을 가져줘서 좋구나.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전체적인 프로포션은 비율이 조금 애매한 맛도 있다. 가슴에 GN 엔진을 큼직하게 박고 있고 날렵함을 강조한 분위와 GN을 강조한 무릎 등이 언밸런스 같지만 또 잘 어울려있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데칼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데칼

엑시아에서 좋은 것은 데칼이 너무 화려하지 않다는 점이다. 라인을 살린 데칼이 많은데 은근히 시선을 잘 잡아주면서도 부담되지 않아 좋다. 가슴팍에 있는 노란색 포인트도 디테일하게 움직인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전체적인 라인은 심플하지만 중간중간 기능을 위한 기믹들이 잘 숨어있다. 그리고 허벅지 등의 필름 소재나 GN 파트가 심심할 수 있는 부위에 포인트가 되어준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gn

GN 엔진으로 뒷쪽이 좀 튀어나와 보일 수 있을 법한데, 소드들이 밸런스를 잡아준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날을 코팅 제품으로 처리하니 확실히 완성도가 달라진다. 조금 심심하거나 아쉬울 수 있는 부분을 충분히 채워준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GN 계열 무기가 아무래도 눈에 먼저 차지만 날렵한 선이 좋아 빔소드를 먼저 쥐어줘봤다. 빔소드는 역시 쌍칼이지. 길이가 다른 이도류를 연출하고 있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GN 블레이드도 길이가 다른 날을 구현하고 있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GN 소드는 엑시아의 주력 무장으로 날을 접어 라이플로 사용하고 날을 꺼내어 검으로 활용하기도 한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한 짐 짊어지고 디스플레이 중인 더블오라이저를 잠시 꺼내와봤다. 완전 무장 상태가 이렇게나 차이가 나기는 한다.


건담, 건프라, gundam, gunpra, exia, 엑시아, RG, 조립, 후기, 무장, 포즈, 포징, 더블오라이저

둘 다 특색있는 기체들이다. 물론 둘 다 만들어보길 권한다. 개인적으로는 엑시아의 단촐함과 더블오라이저의 풍성함이 극과극을 이룬다는 생각이다. 한동안 풍성한 파츠들을 겪어서 그런지 이번에는 엑시아의 단촐함이 마음에 든다. 어차피 라인으로 다 모을 것이지만 엑시아 라인의 시작점으로는 부족하지 않은 느낌이다.


[관련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