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맥 프로, 컨셉이지만 가지고 싶다

새로운 맥 프로, 컨셉이지만 가지고 싶다

애플이 새로운 맥 프로를 모듈 방식으로 택했다고 전해지고 있다. 애플이 모듈을 선택하면 어떨까? 새로운 맥 프로가 궁금해진다. 그런데 그보다 좀 더 재미있는 디자인의 맥 프로가 등장했다. 디자인 회사 CURVED/lab에서 컨셉으로 내놓은 모습인데, 볼수록 가지고 싶어진다. 맥 프로가 아니라 그냥 PC라도 이런 컨셉의 케이스라면 당장 구입할 것 같다.



이렇게만 나온다면 비싸도 사겠다

CURVED에서 선보인 맥 프로의 컨셉 디자인은 맥 미니를 닮아 있다. 그런데 뭔가 좀 독특한 구석이 보인다. 보통은 스탠드형의 미니PC처럼 보이지만 슬쩍 움직이는 모습이 보인다.


맥 프로의 컨셉 디자인의 핵심은 이렇게 살짝 틀어서 움직이는 본체에 있다. 방향에 따라 앞 뒤의 구성품을 교체할 수 있도록 디자인 되었다. 후면 좌측은 그래픽 카드, 우측은 메모리, 전면은 CPU와 HDD(SDD)를 담당하고 있다.


전면은 맥북프로에 적용된 터치바처럼 터치로 작동하며 전원 버튼은 Touch ID를 넣어놨다. 지문인식도 될 듯 보인다.


뒷면도 USB-C포트와 썬더볼트 포트를 넉넉하게 갖추고 있기 때문에 작은 케이스 사이즈에도 좋은 확장성을 보여줄 수 있을 듯 하다.


사실 애플에서 이런 스타일의 제품을 만들지 않는다. 이번에 이야기 나오는 모듈 방식도 확장성에 대해서는 조금 닫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확장이 쉬워지면 판매는 낮아지는건 당연할테니.


파워나 쿨러등 전체적인 밸런스를 생각해보면 실현은 쉽지 않아 보인다. 하지만 충분히 설레이는 아이디어다. 현실적인 사이즈를 갖추고 터치바를 빼더라도 좌우로 열어 확장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살린 케이스가 등장한다면 좋겠다. 고민 없이 바로 질러 줄 수 있을 정도다.


[관련글]

- 2017년 맥북프로에는 카비레이크와 32GB RAM 들어간다?

- 맥북프로 터치바, 시작음 설정 방법

- 터치바 들어간 맥북프로? 살까? 말까?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