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아이패드 프로, 아이폰X처럼 페이스ID 갖출 것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 아이폰X처럼 페이스ID 갖출 것

아이폰X가 국내 출시를 앞 둔 시점에서 아이패드 프로에 대한 새로운 소식이 전해졌다. 블룸버그 리포트를 통해 나온 루머로 2018년 출시될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는 아이폰X처럼 페이스ID(faceID)를 이용할 계획이라고 한다.



홈버튼은 사라지고 노치 디자인은 미지수

2018년 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는 성능 향상과 애플펜슬의 향상에 더불어 새로운 변화를 예상하고 있다. 아이폰X에서 도입된 페이스ID가 가장 큰 핵심으로 디자인과 여러 부분에서 변화를 예고한다. 홈버튼이 사라지고 베젤이 더 얇아질 것이다.

아이폰X의 예상 렌더링으로 유명한 Benjamin Geskin의 트위터에는 홈버튼이 사라진 아이패드 프로의 이미지가 올라왔다. 홈버튼이 사라지고 베젤이 줄어든 모습을 쉽게 느껴볼 수 있다. 다만 홈버튼이 사라진 것은 좋지만 전면 카메라나 페이스ID용 센서등의 위치가 없는 것을 생각해봐야 한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아이폰X의 M자 머리를 만든 노치(notch)가 아이패드 프로에도 적용이 될 지는 미지수라고 한다. 그리고 가장 큰 차이는 아이패드 프로에는 OLED 디스플레이가 들어가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이다. 물량 수급과 함께 아이폰X의 가격 상승 요인중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어서 아이패드 프로에는 LCD 패널이 사용될 것이라고 조심스레 예상했다.


아이폰X에 페이스ID가 적용되고 홈버튼을 적용하는 순간부터 이미 어느정도 예견된 행보이다. 아이폰X와는 다른 홈버튼을 대신하는 제스쳐나 UI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해보며 점점 더 뭔가 복잡해지는 듯한 애플의 행보를 떠올리게 된다. 일단은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 소식에 귀 기울이며 정보의 퍼즐을 모아보자.


관련글

- 아이패드 프로 12.9 2세대 개봉기와 iOS11 업데이트 방법

- 아이패드 프로에 페이스ID(얼굴인식) 적용된다?

- 아이폰X 한국 출시일은 11월 24일, 가격이 관건

- 앱스토어 연동 이용해서 아이패드에서 아이폰 앱 사용하기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