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가끔 주위의 지인들에게 볼만한 애니나 영화를 추천받습니다.

보통은 그들의 취향이나 작품을 고르거나 추천하는 성향을 알기 때문에 가능하면 믿고 보는 편입니다.

건그레이브(Gungrave)는 베.프.이자 거대 로봇물 매니아인 김파캐의 정대장이 몇번이나 추천한 작품이지만, 번번히 미루던 녀석이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문득 검색창에 건그레이브를 쳐보고 되었고, 이미지에서 보여지는 묘한 향수(?)를 느낄 수 있었다. 익숙한 권총과 사슬로 묶여진 바주카... '어? 이거 형이 하던 게임인데?'라는 생각으로 동영상을 구해보게 됩니다. (형이 데빌메이크라이류의 액션 게임 매니아였던 관계로;;;)




원작 게임은 호쾌하고 심플한 액션 게임



2002년 PS2로 출시되었던 원작 게임은 호쾌한 액션과 독특한 무기, 세계관으로 상당히 인상적인 기억을 남기고 있습니다. 물론, 직접해보진 않았지만 옆에서 살짝 보기만해도 느낌이 왔었고, 독특한 사슬액션등은 임펙트가 굉장히 강했기 때문이죠. 물론, 이후에 건그레이브 O.D.에서는 상당히 어려워졌다는 후문도 들었습니다만, 여기서는 건그레이브가 어떤 느낌의 액션 게임인지만 살짝 살펴보겠습니다.




 애니메이션은 액션보다 사랑과 우정을 그린 느와르?



2003년 본격적으로 애니메이션으로 제작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게임의 액션보다는 게임의 세계관에 대한 뒷 이야기 즉 과거의 이야기에 더욱 촛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주인공인 '비욘드 더 그레이브'가 '브랜든 히트'로 불리는 시절의 이야기를 말이죠. 그리고 세계관에서 오그맨과 네크로라이저, 슈페리오르에 대한 설명과 당위성을 설명하는데 치중된다고 봐야겠죠.


애니메이션의 첫장면은 비욘드 더 그레이브가 깨어나는 장면에서 오그맨들과 결전을 벌이는 장면을 보여줍니다. 흥미를 불러 일으키고, 켈로베르스(쌍권총)과 함께 화면 속으로 사람들을 흡입하게 되죠. 하지만, 이런 비욘드 더 그레이브의 모습은 20화가 넘어갈 동안 잠시 봉인(?)되어 버립니다.


게임에서는 항상 화끈한 모습으로 액션을 펼쳐주던 주인공이 과묵하고 진실된 브랜든 히트로 돌아가 비욘드 더 그레이브가 왜 '밀레니엄'에 대항하게 되고, 밀레니엄은 왜 그렇게 그레이브를 못잡아 먹어 안달인지에 대해서도 조곤조곤 이야기를 풀어내줍니다. 브랜든 히트에서 모습과 이야기, 그리고 비욘드 더 그레이브가 가진 복수의 명분과 함께 복잡한 그의 심리를 엿보게 만들며 이해시켜 주는 것이죠.


하지만, 애니메이션을 보고 있으면 재즈가 흥하던 미국 부흥기의 마피아 세계를 같은 배경을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물론, 오그맨등의 설정은 다분히 게임이나 애니의 흥미적인 판타지 요소로 들어가 있지만, 기본 줄기는 오히려 사랑과 우정, 그리고 성공에 대한 야욕, 복수, 용서 등을 그려내고 있습니다.

어디서 많이 본 듯한 내용이지 않나요?




다른 분들은 어떠실 지 모르겠지만, 저는 일반적인 마피아 영화나 애니등의 모습보다는 홍콩식 느와르와 맞닿아 있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더군요. 어린 시절 제 머리속에 각인 되었던 주윤발의 쌍권총 액션이나 첩혈쌍웅등에서 보여지는 우정과 사랑의 표현방식 등이 스쳐지나갔습니다.


특히나 마리아와의 사랑, 해리 맥도웰과의 우정등은 '참으로 브랜든 히트다웠다'라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원작과 다르게 또다른 작품으로 접근하는게 좋을 건그레이브!



원작의 액션을 미리 보여드린 이유는 실제로 애니메이션 건그레이브에서는 그만큼의 액션이 적기 때문이죠. 네크로라이즈와 슈페리오르 설정과 살아있는 캐릭터에 비해서 애니메이션에서 보여지는 액션은 아쉬운 수준입니다. 그나마 후반부에 등장하는 분지와의 액션이 유투브에도 별도로 편집되어 있을 정도로 괜찮은 모습을 보여주기는 합니다.


애니메이션 '건그레이브(Gungrave)'.

원작의 액션등과는 다르게 배경과 비욘드 더 그레이브의 과거 모습을 되짚어가며 조곤조곤한 남자들의 우정과 사랑을 경험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26편에 이르는 장대한 스토리지만, 남자들의 로망이 묻어있는 느와르라서 그런지 집중력있게 흘러갈 수 있더군요. 게임과 홍콩식 르와느를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적극 추천해 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