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소니 Xperia Z2 간담회, 인상적인 엑스페리아 Z2 화이트/퍼블/블랙


지난 5월 8일 소공동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소니의 블로거 간담회가 있었습니다. 2년 반만에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 다시 돌아온 소니의 공식 블로거 간담회여서 의미가 더욱 깊었습니다. 간담회에서 소니가 이야기하는 엑스페리아 Z2와 스마트밴드, 그리고 엑스페리아 Z2 태블릿의 특징들에 대해서 정리해보고 실제로 체험해본 제품들에 대해서도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개인적으로 엑스페리아 Z2 화이트와 퍼플까지 직접보고나니 선호 색상이 조금 변하는 자리였기도 했습니다.




소니는 소니다.


기조연설을 맡은 조성택 소니코리아 모바일사업부장은 국내에서 소니의 변화와 앞으로도 꾸준히 모바일사업의 역량을 강화해갈 것을 이야기하며 엑스페리아 Z2의 의미에 대해서 다시한번 힘을 실어 주었습니다.



이어서 바로 소니의 새로운 제품들의 특징과 소니의 국내시장을 바라보는 관점등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소니의 웨어러블 디바이스에 대한 오랜 관심과 노력은 계속되어 왔었고 스마트워치에서는 SW2도 메탈스트랩 지원과 꾸준한 펌웨어 업그레이드에 대해서도 살짝 언급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이어진 소니의 스마트밴드 SWR10. 자칫 디자인의 오해를 불러 일으키기도 하지만 코어 디바이스를 통한 다양한 활동을 기록할 수 있는 트래커의 일종입니다.



패셔너블한 컬러와 디자인에 이번 국내출시에 맞춰 국내 악세사리 업체와 콜라보레이션으로 전용 가죽 악세사리도 준비해두었다는 이야기를 이어갑니다. 잠시 후 살펴보겠지만 전용으로 준비한 스마트밴드용 케이스는 은근히 퀄리티가 좋아보였습니다. 그리고 가장 관심이 있는 활용에 대한 부분인데 안드로이드 앱으로 라이프로그를 남길 수 있도록 되어있습니다. 브랜드마다 하드웨어의 기능이 아니라 기록한 자료를 어떻게 활용하고 보여주는지가 중요해지는 트래커 제품군에 맞춰 흥미로운 UI를 보여주더군요.



그리고 곧바로 이어서 엑스페리아 Z2의 프로모션 동영상을 시청했습니다. 엑스페리아 Z2의 특징들을 잘 요약하고 흥미있는 영상들이 관심을 높여주더군요. 방수와 카메라, 디스플레이, 사운드 전영역에 걸쳐 소니만의 특징이 보였습니다.



프로모션 동영상이 끝나고 소니 제품들에 묻어있는 철학있는 디자인과 장인정신을 다시한번 강조하면서 자연스럽게 엑스페리아Z2 디자인과 색상, 소재의 차별화를 이야기합니다.



이제 하나씩 특징들을 풀어서 이야기를 해주는데, 소니의 20.7MP 렌즈와 4K 동영상, 그리고 그 과정에서 소니의 광학 기술과 노하우가 녹아있는 ExmorRS, BIONZ G for mobile에 대한 장점도 놓치지 않고 있습니다.



다음은 사진과 관련된 다양한 엑스페리아 Z2만의 기능으로 익숙한 듯 독특한 기능들이 보여서 은근히 기대를 가지게 되더군요. 개인적으로는 슬로우 모션인 타임쉬프트 비디오 기능이 유독 눈에 걸리더군요.



다음은 사운드에 관한 기술로 DNC로 불리는 디지털 노이즈 캔슬링에 대해서 설명을 이어갔습니다. 전용 악세사리로 이어폰을 구매해야 되지만 고가의 노이즈 캔슬링 이어폰이 아니더라도 디지털로 노이즈를 90% 이상 잡아줄 수 있다고 이야기를 하더군요. 이거 실제로 경험을 해봐야 차이가 느껴질 듯 합니다.



Triluminos IPS 패널과 IP58 방수 능력으로 엑스페리아 Z2의 특징들을 정리합니다. 방진보다 방수에 무게중심을 두며 최근 제품들에 항상 방수를 포함한 소니의 IP58과 방수상황에서의 활용에 대한 고민은 인상적이었습니다.



소니 엑스페리아 Z2의 일체형 배터리와 소니 제품들간의 NFC로 이어지는 원터치 인프라에 이어 소니의 2014 프리미엄 플래그십 모델이라는 점을 다시한번 강조하며 엑스페리아 Z2에 대한 설명을 정리합니다. 그리고 엑스페리아 Z2는 국내에서 SKT/KT를 통해 약정할인 요금제도 가능하다는 것과 많은 사람들이 걱정하는 AS에 대한 부분도 국내 마케팅 전략으로 내세웠습니다. 특히, 엑스페리아 Z1부터 조금씩 관계를 보여주고 있는 KT와의 관계를 많이 이야기했습니다.


그리고 이어진 설명은 엑스페리아 Z2 태블릿에 대한 간략한 설명과 교보와의 콘텐츠 제휴등을 이야기했습니다. 엑스페리아 Z2와 함께 엑스페리아 Z2 태블릿의 디자인과 무게, 방수등의 활용은 상당히 흥미롭지만 태블릿의 특성상 콘텐츠의 아쉬움을 들 수 있는데 소니에서는 다양하게 준비를 했다는 느낌을 주었습니다.



다음으로 가장 중요한 가격에 대해서 이야기를 했는데, 엑스페리아 Z2는 799,000원에 자급제 폰으로 구할 수 있고, 위에서 이야기했듯 통신사의 다양한 할인약정까지 지원된다는 점을 놓치면 안될 듯 합니다. 그리고 스마트밴드 SWR10은 119,000원에 기본 밴드 스타일이 구성되고, 3가지 색상들을 묶어 액티브, 패션, 클래식 패키지가 각각 36,000원에 판매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5월 9일부터 여러 인터넷 오픈마켓은 물론 소니 홈페이지에서 예판이 진행됩니다.



컬러마다 느낌이 독특한 엑스페리아 Z2 화이트, 엑스페리아 Z2 퍼블, 엑스페리아 Z2 블랙


엑스페리아 Z2에 대한 설명을 듣고 전시되어 있는 엑스페리아 Z2 실물들을 좀 더 살펴봤습니다. 사실, 기존에는 엑스페리아 Z2 퍼블에 대한 개인적인 관심이 높았지만 의외로 실물로 만나는 엑스페리아 Z2 화이트의 느낌이 괜찮더군요. 물론, 전시공간의 조명등의 영향도 있겠지만 컬러는 가능한 실물로 셋 다 직접 보는게 좋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기능이나 구조에 차이는 없지만, 각진 디자인에 조금 더 가벼워지는 느낌을 받을 수 있고 사이드의 메탈과 어울려 엑스페리아 Z2 화이트의 느낌은 상당히 깔끔한 느낌을 전해주었습니다.



그렇다고 엑스페리아 Z2 퍼플을 놓치면 안될 듯 합니다. 개인적인 취향을 빼고는 주위에서 가장 많은 관심을 듣게되는 컬러이기도 하고 엑스페리아 Z2에서 확실히 독특한 색으로 자리를 잡고 있는 모델이니 말이죠. 각진 디자인과 어울려 상당히 고급스럽다는 느낌이랄까요? 퍼플이 가지는 묘한 매력이 그대로 잘 살아나는 느낌입니다.
엑스페리아 Z2 블랙의 느낌은  <소니 엑스페리아 Z2 스펙 및 기능, 기대되는 최신스마트폰의 국내출시>에서 직접 다루어 보았기 때문에 이 글에서는 생략하도록 하겠습니다. (사실은 엑스페리아 Z2 화이트와 퍼플을 보느라;;;)



세트로 갖추고 싶은 엑스페리아 Z2 태블릿


다음으로는 엑스페리아 Z2 태블릿을 살펴보았습니다. 각진 디자인 스타일에 의외의 무게와 그립감이 인상적이더군요. 구석구석 방수방진을 위한 디자인 코드도 무난하게 정리가 잘 되어있어 전체적인 느낌에는 무리가 없었습니다. 단일 제품으로도 꽤나 욕심나는 엑스페리아 Z2 태블릿이지만 역시나 엑스페리아 Z2와 함께 소니 인프라를 갖추고 싶어지더군요. 물이 많이 닿아야하는 욕실이나 주방등에서 사용하고 싶어지는 그런 녀석이죠.



스마트밴드 SWR10, 악세사리와 라이프로그가 궁금


엑스페리아 Z2와 함게 공개된 소니의 다양한 전용 악세사리도 역시나 인상적이었습니다. 특히 SWR10은 국내 악세사리 제조사와 준비해서 가죽 팔찌와 목걸이를 준비해둔게 관심이 가더군요. 물론, 좀 더 많고 다양한 디자인을 기대하지만 일단 출시부터 준비하고 있었다는게 좋았습니다. 좀 더 패셔너블한 디자인도 기대해보게 되더군요.



실제로 다양한 색의 SWR10을 구경해봤습니다. 코어 디바이스보다 밴드의 마감 스틸이 더 인상적인 녀석이라는 개인적인 생각도 가지고 있습니다.



SWR10은 실제로 위의 코어 디바이스가 트래커의 기능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밴드에 있는 장식이 트래커처럼 보이기도 하지만 혼동을 하면 안될 듯 합니다. 저는 처음 소식을 접할 때, 코어 디바이스가 아니라 저 마감이 트래커인줄로만 알았으니 말이죠;;;



트래커는 이제 다양한 제품들이 나오고 있기 때문에 기능적인 부분보다는 이렇게 수집한 정보를 과연 어떻게 활용하여 정리하고 개인에게 필요한 정보를 손쉽게 정리하느냐의 관점이 커지고 있는데요. 소니의 전용 어플인 라이프로그(Lifelog)는 은근히 보기 편하고 재미요소도 갖추고 있는 UI를 보여주어 관심을 끌었습니다. 트래커는 그다지 좋아하지 않는 편인데 라이프로그를 통해서 다양한 기록을 남겨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으니 말이죠.



생활방수, IP58의 가능성은 크다


전시장 한쪽에 체험존에서는 엑스페리아 Z2와 엑스페리아 Z2 태블릿을 욕조와 세면대에 담궈두고 있더군요. IP등급 중에서 방수에 대한 최고 등급을 가진 엑스페리아 Z2 시리즈의 자신감을 엿보이는 듯 했습니다. 그냥 적당히 물에 씻거나 튀는 정도가 아니라 담궈놓고 있었으니 말이죠. 거기다 비슷한 방수방진이라고 하지만 실제로 물과 관련된 환경에서 엑스페리아 Z2만이 가진 장점이 살아나는 포인트도 있는데, 요건 다음에 따로 한번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단순히 생활방수를 위한게 아니라 물에 강하게 대응해 적극적인 활용이 가능한 컨셉을 지속적으로 보여주는 엑스페리아 Z 시리즈이니 말이죠.

이렇게 엑스페리아 Z2와 스마트밴드 블로거 간담회를 정리해봤습니다. IT를 오래도록 좋아했던 사람들에게는 참으로 공감할만한 말이긴 하지만, 발표에서 스쳐갔던 "소니는 소니다"라는 말이 되살아나는 자리였습니다.



"본 글은 해당업체의 지원이 있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gm-79.tistory.com BlogIcon RGM-79 2014.05.12 10:11 신고

    역시, 소니는 퍼플이죠!!!
    아아.. 보라색 바이오만 건재했었어도....
    뭐, 격추당한 자쿠의 핵융합로만지기일 뿐입니다만... 에휴...

    정말 저 핸폰 갖고 싶다능..

    • Favicon of https://bungq.com BlogIcon 붕어IQ 2014.05.12 10:41 신고

      저도 퍼블이 처음부터 끌렸는데, 실물로 다른 색들을 보니 조금 고민이 깊어지더군요. 화이트가 은근히 땡겨서;;; 쿨럭;;;

  2. 용용 2014.05.18 15:32 신고

    소니 마그네틱 케이블 정품도 있는데 자력이 약해서...사용이 좀 불편합니다. 그런데 한국회사에서 소니 엑스페리아용 마그네틱 충전 젠더 및 케이블 만드는 걸로 알고 있어요. 지마켓, 11번가에 소니 마그네틱 케이블 쳐보시면 바로 확인하실수 있습니다. 소니 로고찍혀 있는 제품보다 자력이 매우 쎈거 같고, 기구매자들 만족도가 100%네요. 값도 좋고...확실한 메이드인코리아 제품맞는것 같아요. 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xfrom=search^prd&prdNo=1018658545&trTypeCd=21&trCtgrNo=585021&lCtgrNo=748&mCtgrNo=940505

  3. 목걸이 2014.05.25 21:54 신고

    목걸이용 라이프로그는 도대체 언제 나온다고 해요?

    정말 지금 네달째 그 제품만 기다리고 있는데 출시는 하는지가 너무 궁금하네요...

    혹시 아시련지.... ㅠㅜㅠ

    https://www.youtube.com/watch?v=Nh43_mg_J40

    이 제품이에요

    • Favicon of https://bungq.com BlogIcon 붕어IQ 2014.05.26 02:07 신고

      아직까지는 저도 명확한 정보를 구하지는 못했습니다.
      다음에 소니와 연락이 되는 기회가 있다면 슬쩍 문의해보겠습니다.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