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 카메라, UX 살펴보니


삼성 언팩 2015가 개최된 바르셀로나 CCIB에서 키노트와 함께 체험 시간을 가지며 갤럭시 S6, 갤럭시 S6 엣지(edge)를 직접 만져봤습니다. 물론, 오랜 시간동안 차곡차곡 살펴본 것이 아니라 가장 먼저 궁금했던 부분들을 우선적으로 살펴봤습니다. 갤럭시 S6 엣지의 외형적인 디자인과 특징, 그리고 갤럭시 S6 엣지 카메라에 개인적으로 놀란 점들, 갤럭시 S6 엣지만의 UX에 대해서 간략히 살펴보겠습니다.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 카메라, UX 살펴보니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 엣지 살아있는 감성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언팩 2015 행사장의 체험존은 수많은 도우미들이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한 명 한 명에게 옳바른 경험을 주기 위해 시건장치 없이 1:1로 체험을 하거나 설명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시건장치가 필요없는 이유중 하나는 무선 충전이었는데, 둘 다 장점을 잘 살리는 체험 공간이었습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갤럭시 S6 엣지와 갤럭시 S6를 함께 놓고보면 개인적으로 갤럭시 S6 엣지에 손을 들어주고 싶습니다. 갤럭시 S6보다 손 안에서의 느낌과 전체적인 이미지가 더 좋았기 때문이고 충분히 독특한 매력을 가졌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갤럭시 S6 엣지부터 리뷰를 정리하는 것이기도 합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의 가장 큰 특징은 노트 엣지에서 보여주었던 곡면 디스플레이가 양쪽으로 적용된 것이고 디스플레이를 별도로 나누지 않고 전체로 확장한 부분입니다. 그리고 5.1인치로 갤럭시 S6와 동일한 사이즈로 나온 것이 인상적입니다. QHD를 구현하면 5.1인치를 실현했고 손에 잡히는 그립감과 조작은 일단 개인취향 제대로 저격 당했습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갤럭시 S6 엣지의 뒷면은 강화유리를 사용했고 상당히 깔끔하게 마무리 되어있습니다. 다양한 채널에서도 이야기가 되겠지만 지문에 대한 부분은 강화유리의 특징으로 갤럭시 S6 엣지가 트레이드 오프한 부분이라고 생각되는군요.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정면에서 바라본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은 갤럭시스럽습니다. 갤럭시 S6의 유출부터 아이폰과 비교가 되기도 하지만 직접 손에 들어본 갤럭시 S6 엣지는 지금까지의 갤럭시 아이덴티티를 잘 이어가고 있습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조금 튀어나온 카메라와 옆으로 들어간 플래시 등의 디자인 변화도 있지만, 개인적으로는 디자인보다 실제 사용자의 UX의 변화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건 가능한 더 많은 경험을 통해야 하기 때문에 일단은 변화된 디자인을 중심으로 살펴봅니다. 스피커가 하단으로 정리되었기 때문에 뒷면 아래는 깨끗합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구조의 레이아웃 때문에 아이폰과 비교가 될 수 밖에는 없을 듯 합니다. 저도 이 부분은 동감을 하지만 실제로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적용하는 과정에서 최적의 레이아웃이고 사용자 경험에서도 수렴되는 레이아웃이라고 생각됩니다.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에서 재미있었던 점은 상단에 유심트레이가 있다는 점입니다. 옆면에 디스플레이가 있어서 옮겼겠지만 꽤나 마음에 드는 부분입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옆에서 바라보면 카메라는 튀어나와 있습니다. 일체형 배터리를 선택하면서 더 얇아질 수 있는 갤럭시 S6 엣지였지만 F1.9와 OIS등을 감안하면 불가피한 선택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저라면 지문과 함께 케이스로 커버하면 좋을 정도였습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사이드에서 바라본 갤럭시 S6 엣지 디자인입니다. 두께의 절반 정도를 디스플레이로 활용하고 나머지는 프레임과 기능 버튼으로 활용하고 있습니다. 실제 조작감이나 오작동의 걱정은 없었으며 기능 버튼도 자연스러웠습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갤럭시 S6 엣지니깐 엣지 부위를 좀 더 살펴봤습니다. 유려한 곡선으로 처리된 엣지들이 곡면 디스플레이의 느낌을 잘 살려내주고 있습니다. 실물로 보면 각에 따른 느낌이 달라지기 때문에 꽤나 독특하고 예쁩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디자인, 직찍


다양한 각도에서 갤럭시 S6 엣지를 바라봤습니다. 프레임의 곡면과 디스플레이의 곡면이 조화를 이루어 상당히 갤럭시 S6 엣지만의 감성을 충분히 발산하고 있습니다.





갤럭시 S6 엣지 카메라, 삼성에게 없었던 구동과 빠른 샷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카메라, 구동, UI


갤럭시 S6 엣지 카메라의 UI를 언뜻보면 큰 변화가 없어 보입니다. 하지만 이번 갤럭시 S6와 엣지에 적용된 카메라 기술은 <충분한 매력으로 무장한 갤럭시s6, 갤럭시 s6 엣지 - 삼성 언팩 2015 참관기>에서 정리한대로 저조도에서의 특징과 빠른 구동 속도를 자랑으로 합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카메라, 구동, UI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들었던 기능을 동영상으로 찍어봤습니다. 기존의 갤럭시 시리즈에서는 아이폰처럼 잠금화면에서만 카메라로 진입이 가능했습니다. 안드로이드 계열의 다른 브랜드에서 보조키를 활용해서 바로 카메라를 구동시키거나 촬영하는 방식이 아쉬웠는데 홈버튼 2번 터치로 카메라를 구동시키게 되었습니다. 거기다 0.7초의 구동 속도와 빠른 AF는 주머니에서 꺼매면서 구동시키고 빠르게 스냅하고 다시 집어넣는게 가능하게 되었습니다. 홈화면에서 0.7초, 잠금화면에서는 1초 정도 더 걸리지만 충분히 의미있는 발전이라고 생각됩니다.






갤럭시 S6 엣지 UX, 엣지를 살린 기능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


갤럭시 S6 엣지 UX를 이야기하자면 확실히 휘어있는 디스플레이를 활용하는 기능들에 주목할 수 밖에 없습니다. 갤럭시 S6 엣지에서는 색으로 구분되는 5개의 연락처를 퀵런처 스타일로 고정해서 활용할 수 있습니다. 기존의 자주 이용하는 전화번호의 확장형인 셈이죠.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


사람과 위치, 색등은 갤럭시 S6 엣지에 적용된 UX에 따라 손쉽고 직관적으로 설정이 가능합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


그 이외에도 엣지 스크린 라이트는 물론, 피블 엣지를 이용한 활용 등에 대한 설정과 이용이 가능해졌습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



그리고 마지막으로 잠금화면 등에서도 손쉽게 간략한 정보와 노티바에 있는 내용 등을 확인할 수 있는 UX도 있으니 놓치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삼성, 갤럭시, s6, UX, 엣지UX


무엇보다 각각의 메뉴들이 좌우 설정이 가능하기 때문에 양쪽 엣지의 특징을 제대로 살려낼 수 있습니다.






갤럭시 S6 엣지, 독특함을 넘어 실용적인 디자인과 UX

samsung, unpack, 2015, galaxy, s6, edge, design, hands-on


갤럭시 S6 엣지를 실제로 접해본 전체적인 느낌을 정리해보면 단순히 휘었다는 기술적인 모습만이 아니라 실질적인 활용에 대한 고민이 충분히 있었던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한 손 그립에 부담스럽지 않은 5.1인치와 활용에서 엣지만을 위한 기능들과 UX를 위한 디자인 등이 기술을 보여주기 위한 디자인이 아니라 실용적인 활용을 위한 디자인과 기능들로 발전해가고 있는 모습임을 알 수 있었습니다.


체험존에서의 경험이 짧았고 지문인식 방식의 차이나 좀 더 다양한 관점의 경험은 MWC 행사장에서 좀 더 경험을 하거나 다음에 충분한 경험이 쌓이고 다시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관련글]

- 충분한 매력으로 무장한 갤럭시s6, 갤럭시 s6 엣지 - 삼성 언팩 2015 참관기

- Hola MWC 2015! D-1에 미리 체크한 행사장 분위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초모 2015.03.02 20:41 신고

    지문인식위해서 사파이어 크리스탈을 홈버튼으로 이용했나요?

  2. 엣지앞에서 아이폰은 구리다 2015.03.08 01:58 신고

    개인적으로 앞으로 엣지 들고 있는 사람앞에서 아이폰 꺼내들기가 상당히 꺼려질것이라고 봄.
    아이폰6의 앞면은 갤럭시노트2를 카피했다면, 뒷쪽의 절연띠와 구석 카툭티는 눈을 버리게함.
    이에반해 갤럭시S6엣지는 앞면은 물론이고 뒷면까지 아이폰시리즈 그 무엇도 압살하고도 남음
    디자인이나 성능 그 어떤쪽으로도....

    • Favicon of https://bungq.com BlogIcon 붕어IQ 2015.03.08 06:52 신고

      저는 안 꺼려질 것 같은데요?
      스마트폰은 결국 자신의 필요에 의해 선택하는 것이지 쪽팔리고의 문제가 아닙니다.
      그리고 이렇게 비교우위를 논하는 글은 그다지 좋아하지 않습니다.

      어느쪽이든 보시라고 둘 다 같은 리플 남깁니다.
      그리고 더 이상 리플로 비교우위를 논하고자 한다면 메일을 주십시요.
      블로그에 리플로 그다지 하고 싶지 않은 이야기입니다.

    • BlogIcon 삼성매니아 2015.03.18 16:59 신고

      오히려 아이폰6시리즈 앞에선 삼성폰꺼내기가 더 쪽팔릴것 같은데요?다른건 몰라도 완전히 디자인 쪽에선 아이폰카피느낌이 팍팍나는데요. 무신 ㅡ.ㅡ삼성폰도 이제 디자인에선 아이디어가 완전히 고갈났나 보네요.그렇게 애플폰 까내리기 하던 삼성이 이제는 아이폰디자인을 배끼기나 하는게 한심스럽다는 생각까지 드네요.

    • Favicon of https://bungq.com BlogIcon 붕어IQ 2015.03.18 17:03 신고

      카피 느낌이어서 꺼내기 힘드시다구요? 글에서도 그렇지만 실물로 보면 카피 느낌이 안납니다. 사진으로만 접하시지 마시고 매니아라면 한번쯤 실물을 보고 판단을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저는 폰은 필요에 의해 사용하지 쪽팔리고 안팔리고의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해서요. 한심스럽다면 안 쓰시면 됩니다.

  3. 갤럭시 중독자 2015.03.08 18:46 신고

    밧데리 소모량 좀 많이 보완해 주세요~~
    전체적으로 미흡한 부분은 없이 이뻐 보이지만, 밧데리 소모량만큼 중요한 부분은 없다고 봅니다^^
    밧데리가 하나면 많이 불편할 것으로 보이네요^^~~ㅎㅎ
    최근에 종종 듣는 이야기에요^^

  4. s시리즈 첨으로 사고 싶다 2015.03.10 14:46 신고

    와우 사고싶어 지네요.
    언제쯤 현실적은 가격으로 살수 있을까요? 2년 넘어서 폰 바꾸라고 통신사에서 문자 날라오던데..

    • Favicon of https://bungq.com BlogIcon 붕어IQ 2015.03.10 14:47 신고

      단통법이라 보조금이 녹녹치는 않을 듯 합니다. ^^;;;
      그래도 바로 사는 것보다는 조금 기다려보면 타이밍이 오지 않을까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