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간둥이 무선 게이밍 헤드셋, 로지텍 G933s 살펴보니

게이밍 헤드셋은 이제 단순히 음질만이 아니라 마이크를 활용하는 방법과 편리에도 중점을 두게 되었습니다. 거기다 역시나 게이밍이기 때문에 디자인과 함께 화려함을 충족해야하는 어려운 부분들이 있습니다. 거기다 장시간 게임시를 염두에 둔 편리도 감안하면 선택이 복잡해지기 시작합니다.

 

로지텍 G933s.

이런 복잡한 무선 게이밍 헤드셋 제품들 중에서 기분좋게 추천하는 모델을 하나 발견했습니다. 게이밍 헤드셋, 무선 헤드셋, 거기다 음질과 편의까지 모두 잡은 신통방통 기특한 녀석을 소개해볼까 합니다.

 

감각적인 디자인과 그 속에 숨겨진 꼼꼼한 성능까지

로지텍 G933s의 패키지입니다. 다양한 특징들을 잘 정리해주고 있습니다. 무선의 연결성, 음질, 다양한 버튼과 기능, RGB 라이트 등을 요약해서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물론 하나하나 제대로 뜯어볼 예정입니다.

 

로지텍 G933s 본체와 USB-B 케이블, AUX 케이블, 분리 케이블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마이크를 이용하는 헤드셋이면서 AUX 단자 하나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고 확장해서 선택해서 사용할 수 있는 구성입니다.

 

로지텍 G933s은 정면에서는 탄탄하게 기본에 충실한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후면에서 바라보면 L유닛 쪽에 버튼들이 모여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좌우에서 바라보면 전체적인 선이 좀 더 드러납니다. 게이밍 헤드셋이라는 분류에 어울리게 감각적인 디자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단순히 화려함만이 아니라 밸런스를 갖춘 단정함도 느껴져서 좋습니다.

 

헤드셋은 아무래도 이어패드를 신경 쓰게 됩니다. 특히 게이밍 헤드셋 제품이라면 장시간 사용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땀은 물론 착용감 등

을 고려해야 합니다. 로지텍 G933s의 이어패드는 가죽을 이용해 자연스러운 쿠션은 물론 장시간 사용시에도 변함없이 편한 착용감을 제공해줍니다.

 

그리고 큼직한 유닛 안쪽에는 Pro-G 50mm 드라이버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사운드 왜곡 최소화는 물론 더욱 강력한 사운드를 제공해줍니다. DTS Headphone:X 2.0 7.1채널을 지원하기 때문에 강력한 사운드에 공감간을 더해서 더욱 실제감 있는 게임 상황을 느낄 수 있습니다.

 

 

L유닛 뒷쪽에는 전원 버튼은 물론 기능 버튼들이 위치해 있고 볼륨은 아날로그로 조절이 가능합니다. 실제 착용시에도 버튼의 모양이나 위치

로 직관적인 사용이 가능했습니다.

 

L유닛의 아래쪽은 AUX 단자와 USB 단자가 위치해 있습니다. AUX로 유선 연결은 물론 충전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배터리는 한번 충전으로 최대 12시간 무선으로 이용이 가능합니다.

 

L, R 유닛의 커버는 자석으로 탈부착이 가능합니다. L유닛에는 USB 수신기가 위치해 있고 R유닛에는 배터리가 위치해 있습니다. 2.4 Ghz를 이용하기 때문에 유선과 차이 없는 반응성의 소리를 즐길 수 있습니다.

 

크리스탈 6mm 노이즈 캔슬링 마이크도 L유닛에 장착되어 있습니다. 평소에는 프레임에 숨겨지듯 위치해 있지만 사용시 편하게 내려서 사용하면 됩니다. 그리고 올렸을 경우에는 자동으로 음소거 기능이 동작합니다.

마이크 성능은 물론 디자인과 사용성까지 고려한 모습이 개인적인 취향을 저격해주더군요.

 

로지텍 G933s 전원을 넣으니 RGB가 눈길을 사로잡습니다.

1680만 컬러의 RGB로 라이트싱크(LIGHTSYNC RGB)로 동일한 로지텍 제품들끼리 컬러를 동기화할 수도 있습니다. 재미있는 점은 게이밍 헤드셋의 경우 불빛이 화려한 경우가 많은데, 사용자는 직접 보기가 힘들다는 점이 있습니다. 그리고 사실 전면으로 빛이 향하면 게임할 때 불편하기도 합니다. 로지텍 G933s는 불빛들이 전면으로 향하지 않고 옆이나 뒤를 향하는 디테일을 놓치지 않고 있습니다.

 

로지텍 G HUB(바로가기)에서 RGB 옵션은 물론 다른 기기와의 동기화도 손쉽게 설정할 수 있습니다. 저는 최애 마우스가 G302이기 때문에 동기화를 걸어서 사용하기로 했습니다. 개인적인 취향은 로지텍 느낌이 각인되서인지 파란색 브리딩을 자주 사용하게 되더군요.

 

로지텍 G933s를 실착한 모습입니다.

상당히 편안한 착용감과 함께 의외로 무게감이 적어 무선으로 장시간 게임을 즐겨도 부담이 없었습니다. 전체적인 선이 참 마음에 드는 로지텍 G933s입니다. 게이밍 헤드셋은 개인적인 취향으로 조금 과하게 화려하다는 느낌이 들기도 하는데, 로지텍 G993s는 그런 취향마저도 녹여주는 느낌입니다.

 

새로운 트렌드에 맞춘 게임을 위한 헤드셋, 로지텍 G933s

로지텍 G933s을 이용해서 게임을 즐겨봤습니다.

큼직한 드라이버에서 만들어내는 소리와 DTS 7.1 채널을 통한 공간감은 게임에서 필요한 사플을 극대화 시켜줬고 게임에서 새로운 감각을 부여하기도 하더군요. 쉽게 말해서 사플이 훨씬 잘 되는 느낌이라는 뜻입니다.

 

게이밍 헤드셋은 단순히 순간적인 느낌만이 아니라 실질적인 사용성, 게임에서의 목적성, 사용시간에 따른 느낌의 변화 등을 따져보게 되는데, 로지텍 G933s은 모든 면에서 상당히 마음에 든 제품이었습니다. 소리는 기본이고 게임에서 필요한 공간감과 맑은 소리, 장시간 사용에서도 편리한 느낌, 거기다 마이크를 이용하는 방송이나 디스코드의 활용 등에서도 유용한 기능들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었습니다.

 

무선 게이밍 헤드셋. 쉽다면 쉽지만 꼼꼼하게 따지기 시작하면 참 어려운 제품입니다. 로지텍 G933s은 로지텍의 이름만큼 디테일을 놓치지 않으면서 밸런스를 잘 잡아준 모델로 손 꼽을 수 있을 듯 합니다.

 

게임을 실제로 즐기면서 느낀 점이나 소리에 대한 상세한 내용은 다른 글에서 다루어보도록 하겠습니다.

 

:: 본 글은 리뷰를 위해 제품 대여 및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 받았습니다. ::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