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지텍 G913 TKL 리니어, 장점 가득한 기계식 키보드

기계식 키보드라면 살짝 두껍고 높은 키들을 생각하게 됩니다.하지만 맴브레인 같은 높이로 기계식의 손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면? 로지텍 G913 TKL 리니어가 딱 그런 장점들로 똘똘 뭉친 제품입니다. 어떤 장점과 특징들이 잘 결합되어 있는 지 한번 살펴보겠습니다.

 

컴팩트한 디자인에 기계식의 장점을 압축하다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패키지입니다.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제품을 잘 볼 수 있고 4가지 특징을 잘 정리하고 있습니다. 라이트스피드, 라이트싱크, GL 리니어 축, 알루미늄 합금 케이스 등입니다.

각각  로지텍 G913 TKL 리니어를 살펴보면서 하나씩 더 깊이있게 다루어보겠습니다.

 

구성품은  로지텍 G913 TKL 리니어 본체, USB 케이블, 젠더, USB 수신기, 메뉴얼 입니다.

 

USB 케이블은  로지텍 G913 TKL 리니어 충전용으로 사용 되거나 USB 수신기를 위한 확장 젠더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데스크탑의 위치가 책상 아래 등으로 멀어서 USB 감도가 혹시라도 떨어진다면 USB 케이블과 젠더를 이용해서 책상 위로 확장해서 이용하면 되는 구조입니다.

무선으로 사용시 최고 40시간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전체적인 디자인은 콤팩트해 보입니다. 상단에 기능 버튼들이 모여있어 아래쪽 팜에는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직관적인 기능 사용이 가능한 형태입니다.

 

중앙에 라이트스피드 로고와 함께 배터리 상태, CapsLock LED가 보이고 왼쪽으로 라이트스피드, 블루투스, 게임모드, RGB 변경 버튼들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오른쪽 상단에는 미디어 버튼과 휠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음소거 버튼과 휠로 조절하는 볼륨 등은 은근히 빠르게 반응이 필요한 기능들인데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에서 잘 챙겨둔 모습입니다.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에서 콤팩트는 두께에도 적용이 됩니다. 알루미늄 합금의 바디로 가볍지만 탄탄한 느낌을 주면서도 미려한 곡선 마감으로 상당히 컴팩트한 두께를 완성했습니다. 무선 기계식 키보드에 두께까지 컴팩트해서 만약 키보드를 챙겨들고 이동하면서 게임을 즐기는 분들에게는 꼭 챙겨두셔야할 포인트가 될 듯 합니다.

그리고 기계식 키보드에서는 스트록의 반발력 때문에 하판도 생각해야 하는데 로지텍 G913 TKL 리니어는 탄탄한 바디 덕분에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컴팩트 모델들의 경우 키보드 경사를 놓치는 경우들이 종종 있었는데 로지텍 G913 TKL 리니어는 꽤 만족스러운 각도를 챙겨줘서 좋았습니다.

 

후면도 상당히 깔끔한 모습입니다.

거기다 USB 수신기를 후면에 간단히 수납할 수 있습니다. 이동하며 사용하기 좋은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장점을 살려주는 포인트입니다.

 

윗쪽면에 전원 버튼과 USB 포트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컴팩트한 디자인을 잘 살려내며 깔끔한 마감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스위치(축)입니다.

로지텍 G913 TKL는 로우 프로파일 기계식 키보드를 적용하고 있습니다. 기존의 기계식 스위치와는 다른 디자인으로 좀 더 낮은 스트록의 느낌을 보여주는 특징이 있습니다. 그러면서 속도, 정확성, 퍼포먼스를 잘 보장해주고 있습니다.

GL 클릭키, GL 택타일, GL 리니어 3종류가 있으며 로지텍 G913 TKL 리니어는 이름처럼 GL 리니어를 사용하는 모델입니다. 흔히 구분하는 기계식 키보드의 키감으로 이야기하자면 적축에 가까운 키감을 보여줍니다. 부드러운 키감과 적은 소음이 특징인데 키캡과 스트록의 느낌마저 낮은 느낌을 가지고 있어서 흡사 멤브레인 제품을 이용하는 느낌까지 보여주더군요.

기계식 제품의 살짝 높은 듯한 키캡인 키 스트록 느낌보다 멤브레인 키보드를 선호하시는 분들에게 좀 더 익숙하게 기계식 키보드를 접하는 접점이 될 수 있을 듯 합니다.

 

타건 동영상을 보면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특징을 좀 더 느낄 수 있습니다.

클릭 느낌 없이 부드럽고 깔끔한 소리를 자랑하지만 키 하나하나 입력에는 확실히 구분되는 느낌을 가지고 전달해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동영상에서는 차이가 없어 보이지만 스트록에서 꽤 흥미로운 차이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기계식의 느낌인데 멤브레인 정도의 높이로 사용하는 기분이 들기 때문이죠. 기존 스위치보다 절반 정도 높이의 로우 프로파일 스위치 덕분입니다.

 

G-HUB(바로가기)를 이용하면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설정을 손쉽게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습니다.

라이트싱크는 물론 같은 로지텍 제품간 동기화도 설정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키매핑과 게임모드 설정도 직관적이면서 쉽게 사용할 수 있어서 언제든지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사용을 원하는대로 변경해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무선 제품이기 때문에 배터리 잔량이나 다양한 기능, 그리고 온보드 메모리 등의 관리도 G-HUB에서 손쉽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장점은 스탠딩 데스트에서 더욱 빛을 발하기도 합니다.

 

개인적으로 TKL(텐키리스) 제품을 선호하기도 하지만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콤팩트한 레이아웃과 슬립한 디자인은 공간 효율에 확실한 장점을 보여주었습니다. 스탠딩 데스크의 경우 아무래도 마우스 공간이 한정적인데 좀 더 여유있는 사용이 가능하게 되더군요.

그리고 고급스런 재질감 덕분에 책상 위가 뭔가 있어보이게 변하더군요.

 

실전(?)에서는 어떨까?

지금까지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특징들을 살펴봤습니다.

콤팩트한 디자인의 기계식 게이밍 키보드이면서 무선을 챙겨준 제품입니다. 거기다 GL 리니어의 독특한 스위치 덕분에 기계식이라는 고정관념에서 벗어난 느낌을 갖추고 있습니다. 기계식의 장점들을 잘 갖추면서 기계식의 키감에 진입장벽을 가진 분들에게 추천하기 좋은 제품이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물론 게임에서도 이런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장점은 충분히 잘 살아났습니다. 실제 게임을 하며 느낀 로지텍 G913 TKL 리니어의 느낌들은 다른 글에서 다시한번 제대로 정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본 글은 리뷰를 위해 제품 대여 및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 받았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